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공원 스마트조명등 교체로
안전·에너지절약 모두 잡았다
기사입력: 2024/07/08 [10:41]   양천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양천신문

양천구는 밝고 쾌적한 야간 공원 이용환경과 안전한 귀갓길을 조성하기 위해 장수공원에 스마트조명등 25대를 설치 완료했다고 밝혔다.

 

대상지인 장수공원은 노후된 조명으로 인해 조도가 낮아 야간에 시야 확보가 어려워 어르신 등 사회적 약자가 산책 시 불안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았다. 이를 해결하고자 구는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스마트조명등 설치 사업을 추진, 누구나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원을 만들었다.

 

새롭게 설치된 공원등은 새싹, 초롱불꽃 디자인을 적용한 LED 조명으로, 근거리무선통신망 기반의 사물인터넷 신호기가 부착돼 있다. 특히, 서울시가 제공하는 안심이앱과 연동돼 범죄 예방과 신속 대응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공원 이용자가 위험 상황에 처했을 때 스마트폰을 흔들거나 긴급신고버튼을 누르면 경찰이 즉시 출동하며, 동시에 인근 공원등이 깜빡이면서 경찰과 주변 행인들이 신고자의 위치를 신속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돕는다.

 

아울러 LED 조명 사용으로 에너지 효율성도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 조명 제어 기능을 통해 필요에 따라 밝기를 조절하거나 켜고 끌 수 있어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최소화할 수 있다.

 

스마트공원등 설치로 안전한 공원 환경이 조성되면 주민들이 더 자주 공원을 이용하게 돼 커뮤니티 활동이 활발해지고, 심리적 안정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디자인이 뛰어난 공원등은 공원의 미관을 개선하고 쾌적한 분위기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구는 이달 중 곰달래공원에도 스마트공원등 18대 설치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최승희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PHOTONEWS 장수문화대학 통합수료식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